분류 전체보기 1842

V 리그를 이끄는 두 명의 감독: 강성형, 토미 틸리카이넨

우승만 3번 날린 불운? 人生 순리 따른 현대건설의 '행복 배구'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챔피언결정전 3차전에서 흥국생명을 누르고 우승을 확정한 현대건설 선수들이 세리머니를 펼치고 있다. 연합뉴스 프로배구 여자부 현대건설이 불운을 떨쳐내고 명가의 자존심을 회복했다. 마음을 비우고 순리를 따랐더니 오히려 우승이 따라왔다. 현대건설은 1일 인천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3-2024 V리그' 여자부 흥국생명과 챔피언 결정전 원정 3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3 대 2로 이겼다. 5전 3승제 시리즈를 3연승으로 마무리했다. 2015-2016시즌 이후 8시즌 만에 거둔 감격의 우승이다. 또 2010-2011시즌 이후 13년 만에 정규 리그까지 통합 우승을 달성했다. 3경기 모두 짜릿한 역전승으로 장식해 감..

카테고리 없음 2024.04.05

K리그1 , K리그2, K리그3, K리그4 K리그 5·6·7 알아보아요.

K5·6·7리그, 17일 공식 개막전…호남대 경기장서 킥오프 사진은 2023 K5리그 챔피언십 전북전주OFC와 광주서구화정FC의 경기 장면. 사진=대한축구협회 한국축구 디비전 시스템의 뿌리인 K5, K6, K7리그가 오는 17일 광주에서 열리는 K5리그 공식 개막전으로 2024년 시즌의 문을 연다. 대한축구협회(KFA)는 “오는 17일 오전 10시부터 호남대 경기장에서 열리는 개막전은 지난해 K5리그 광주지역 우승팀 광주서구효창FC와 K6리그에서 승격한 광주서구포워드FC의 대결로 개최된다”라고 15일 전했다. K5, K6, K7리그는 대한축구협회에 등록한 전국의 축구 동호인팀이면 누구나 등급에 따라 참가할 수 있는 리그다. 협회가 주최하며, 시도축구협회와 시군구 축구협회가 협력해서 운영한다. 올해 K5,..

Football World 2024.03.15

인도네시아 “김연경 롱런 비결은 스포츠 심리학” [여자배구]

인도네시아 “김연경 롱런 비결은 스포츠 심리학” [여자배구] 김연경(36)이 여자프로배구 20년차가 된 올해도 V리그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소속으로 좋은 활약을 펼치는 원동력에 동남아시아 유력 언론이 주목했다. 인도네시아 매체 ‘트리분 네트워크’는 “여왕으로 불리는 대한민국의 경이로운 배구선수 김연경”을 집중적으로 조명하는 스포츠 콘텐츠를 제작하여 2월15일 공개했다. ‘트리분 네트워크’는 현지 23개 신문사를 보유한 언론 그룹이다. 자체적으로 운영하는 통합 뉴스사이트는 2024년 1월 인도네시아 미디어 부문 인터넷 통신량 2위에 올라 있다. 김연경이 2023-24 한국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홈경기에서 화성 IBK기업은행 알토스를 상대하며 인천 흥국생명 핑크스파이더스 동료와 사인을 교환하고 있다...

Sports Column 2024.02.18

코비 브라이언트를 기리는 LA 레이커스 구단의 동상 제막식

Los Angeles Lakers unveil first of 3 Kobe Bryant statues in emotional ceremony By Homero De la Fuente and Elizabeth Wolfe, CNN 3 minute read Updated 2:24 AM EST, Fri February 9, 2024 A statue of Kobe Bryant was unveiled at Crypto.com Arena Thursday night in Los Angeles, California. Ronald Martinez/Getty Images CNN — The Los Angeles Lakers have immortalized franchise legend Kobe Bryant in a tower..

Sports Column 2024.02.09

아시안컵 평가: 클린스만 감독과 한국 축구 팀 경기력

Humiliation for South Korea at Asian Cup as Jordan defeat Klinsmann’s ‘zombie football’ By Tim Spiers Feb 7, 2024 102 South Korea had made such a habit of scoring dramatic, late, game-saving goals in the Asian Cup that their style had been dubbed “zombie football”. In their last-16 game against Saudi Arabia, a stoppage-time equaliser saved them and they ended up winning on penalties. In the quar..

Football World 2024.02.08

2023년 최고의 스포츠 리더 : LG 트윈스 염경엽 & 광주 FC 이정효

[심층분석] 업데이트된 염경엽의 리더십 노트 "감독 한 명, 단장 한 명 바뀐다고 우승 못한다... 현장의 리더가 중요" "밖에서 실패 원인을 찾는 사람은 절대 쓰지 않는다" "소통은 타이밍이 중요, 필요에 따라 시간과 장소까지 고려한다" "프로는 결과로써 과정을 보여주는 것이다" 지난 7년간 염경엽(55) LG 트윈스 감독에게는 많은 일이 일어났다. 정확히 7년 전 그는 ‘명장’ 반열에 오르며 리더십도 함께 주목받았다. 2013년부터 2016년까지 4년 연속 팀(넥센 히어로즈)을 플레이오프로 이끌자 언론은 그를 ‘염갈량(염경엽+제갈량)’으로 불렀고, 그의 리더십이 종합일간지 인물면에 소개될 정도였다. 지도자로서 승승장구할 것 같았던 그는 SK 와이번스로 자리를 옮겼지만 2020년 경기 도중 실신하는 일..

Sports Column 2023.12.19